'원나라 낭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9.29 자연의 섭리-돌고돌고 연과 전어 (15)

  

돌고 돌고 도는..   

   

 연꽃- 7월과 8월엔 지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연꽃이 피어있는 시기다.
다른 꽃은 눈에도 안들어올 정도로 연에 매료된 나는 여름이 끝날 무렵에 마지막으로 연과의 작별을 하고 온다.
늘상 피고지고 하는 자연의 섭리에 경외심을 느끼며
연이 지고나면 어떤 꽃이 필까. 향이 멀수록 맑고 우뚝선 꽃
원나라를 떠날 때 사랑하는 여자에게 붉은 연곷 한송이를 주고 귀국한 이익재의 연시는 지금도 유명하다. 
떠나실 때 주신 연꽃이
처음에는 붉드니
얼마안가 떨어지고
초췌한 모양이 사람과 같다 

 

전어- 9월, 10월 가을이 오니 온통 전어물고기 얘기들 뿐이다.
전어를 먹는동안 집나간 며느리가 돌아올까도 의심이 들지만
어느 순간 부드럽게 녹아드는 맛은 너무 꼬숩다.
담백하고 깔끔한 맛으로 전어굽는 냄새에 삽작에 서 있는 며느리가 눈에 들어온다

포장마차 주인여자는 석쇠에 전어를 올려 놓고는 일부러 연기가 나도록 새까맣게 태우고 있다.
이렇게 냄새를 풍기면 집나간 며느리가 돌아올 것이란 신념으로 주인은 까맣게 연기를 피워 올리고 있는데
그 냄새는 주변의 사람들을 자극하게 되고 그들의 발길을 붙잡고
하루에 몇마리를 이렇게 희생(?)하면 그날 매상은 좀 다르다고 한다.
전어가 들어 가고 나면 겨을엔 무엇이 있을까.  

 

겨울엔 무엇을 먹고, 무엇을 보도록 해줄까. 돌고 도는 세상..
자연은 이미 답이 나와있지만 겨울엔 무엇을 먹을까 고민이구나.
연꽃이 없는 세상도
전어가 없는 세상도 무심히 돌고 도는데
겨울에도 무엇이 있겠지

  

Posted by 이그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azz0525.tistory.com BlogIcon 자 운 영 2009.09.29 0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나 맛있으면 집나간 며느리도 와서 먹는 다고 했을까요 ㅎㅎ
    저도 전어 좋아 해요 ^^ 연꽃두 넘 좋아해서 이번에 두물 머리 갔는데 다 지고 세미원 그쪽에는 아직 피어 있드라고요^^

  2.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9.09.29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맛있는 전어를 혼자 드셨남요?
    ㅎ ㅎ ㅎ

  3.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09.09.29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가을전어...
    그 고소함 전해오는 듯...쩝^^

  4. Favicon of http://wjlee4284.tistory.com BlogIcon 사이팔사 2009.09.29 1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어나 묵으러 가야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09.09.29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꽃보다.. 전어에 더 눈이 가는데 슬픈 현실입니다.. ㅎㅎ
    전어회가 심하게 땡기네요.. 저녁에 한잔해야겠습니다...ㅋㅋ

  6.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09.09.29 1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 전어...^^
    맛있겠는데요. 행복한 오후보내세요^^

  7. Favicon of https://pplz.tistory.com BlogIcon 좋은사람들 2009.09.29 1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어..ㅠ.ㅡ 저 맛은 잊지 못하겠어요~

  8.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09.09.30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흡~~
    아직 전어구이맛 못봤어요..
    소금 퍽 뿌려서 굽어 먹음 밥 한그릇 훌러덩 비울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