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그림

이그림과 친구들 2009. 6. 1. 06:51

이그림egrim




                                                                                                                 2009.5월 마지막날
                                                                                                                                                           

가을바람에 떨어지는 나뭇잎처럼 샤사삭~
바람곁에 휘날리며 떨어지는 작은 잎새들..그저 바라만 보고 있어도 좋은날..
의식이라는 존재는 자기로의 현전으로서, 자기로부터 거리를 두고 존재하는 것이다.
패랭이꽃이 한창인 6월의 시작은 관대한 맘으로의 시작이다.
햇살과 바람이 있어 더욱 아름다운 6월!!

  

'이그림과 친구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름숲에서 -삶,고흐생각  (3) 2009.06.06
egrim- 네루다 시선  (9) 2009.06.04
이그림  (6) 2009.06.01
5월 나무아래서  (3) 2009.05.30
이그림-제 24번 悲歌/詩  (5) 2009.05.27
이그림 일, 쉼  (2) 2009.05.24
Posted by 이그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6.01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싸이렌 2009.06.01 1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3. 2009.06.02 08: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s://greendiary.tistory.com BlogIcon 수우º 2009.06.02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6월이 멋진걸 지도요 ^^ 행복한 6월 되시길 ^^

  5. Favicon of http://abysmal.tistory.com/ BlogIcon 대따오/헤키 2009.06.02 1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6월이 오길..저도 기대하고 있습니다.

  6. Favicon of http://leedam.tistory.com BlogIcon leedam 2009.06.03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너무 아름다우신거 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