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김치


맛과 향이 진한 갓김치 

갓김치는 고춧가루를 많이 넣어 매콤하면서도 갓 특유의 쌉쌀한 맛을 즐기게 되는데
여기에 잘 익은 젖갈, 각종양념이 어우러지게 되면 게눈 감추듯 밥 한공기 뚝딱인 것이 갓김치다. 
무우를 채썰어 넣거나 배와 밤을 채썰어 넣기도 하는 갓김치는 그야말로 향미가 뛰어난 김치다.
갖은 양념과 찹쌀풀이 들어가게 되면 양념이 겉돌지 안니하고 갓에 착착 붙어서
다 먹을 때까지 양념은 그 맛과 향을 간직하고 있게 된다.
그야말로 갓담근 갓김치는 숙성을 거치면 환상의 조화로운 맛에 둘이 먹다가 하나 죽어도 모를 맛이다. 

택배로 도착한 갓김치를 풀어헤쳐서 손으로 쭈욱~ 찢어 먹으니
오호라~ 맨입에서 착~ 달라붙는게 입에서 감탄사가 절로 나오네~ 오! 굿!!
입안에 감도는 감칠맛은 깔끔하고 간이 어쩜이리도 잘 베어있는지.. 그저 놀라움뿐.. 


미나리 잔뜩넣은 미나리 부침개
맹숭한게 싫어서 부침개는 고추장을 넣는다(소금간 없이)
여기에 넣는 밀가루는 서로 연결만 될 정도로 사용해서 미나리 천국이다. 


저녁에 부침개랑 돼지고기, 갓김치, 무말랭이무침, 그리고 보이는 각종 '김' 들..
바나나 다요트 한답시고 바나나만 사놓고 결국 밥먹고 바나나 먹고.. >.< 


접시에 직접 담아내서 쭈욱~ 찢어 먹으니 그 맛이 가히 일품이라...
둘이 먹다가 하나가 문열고 나가도 모르는 그 맛 ^^


무우말랭이 무침
꼬들꼬들 씹히는 감각이 좋고 양념이 풍부한 무우말랭이(흰잣과 붉은양념의 하모니~ )

  

갓김치의 재료는 한눈에 봐도 양념이 풍부하고 삼삼하니 환상입니다.
내가 맛본중 최고의 갓김치였습니다. 주문으로 먹던 여수 갓김치와는 비교가 안될 정도였죠.
전 대부분 김치를 전라도 아는 분에게 주문해 먹고 있어요.
최근엔 재래시장의 금방 버무린 김치를 사먹는데 조미료맛이 넘 강해서 먹어도 고통입니다.
가끔 엉터리로 쪼물딱 거려서 만든 나의 김치는 가끔 식탁에 오르긴 하죠..^^;; 

그냥 하는 찬사가 아니라 이렇게 감칠맛나고 양념맛이 전달되는 갓김치는 제가 처음 먹어봤습니다.
맛이 깔끔하고 풍부한 맛이 입안에 퍼지는데 설명할 수 없을 정도였지요.
정통요리의 대가인 '비바리' 님의 블로그에 가서 레시피를 보니 역시 그 맛의 비밀이 있더군요
여수 돌산갓에 배를 갈아서 넣고, 찹쌀풀과 다시마 우린물을 사용하고 있군요
물론 각종 양념을 아끼지 않음도 있고 조미료가 일체 들어가지 않으니 갓 김치는 그야말로 행복함 그 자체였지요.

 김치 하나면 밥을 먹을 수 있을 정도로 김치를 좋아하는 저로서는 행복한 저녁식사였습니다.
(역시 내가 담는 김치랑은 쨉도 안돼..)
오늘 아침도 걱정없습니다. 갓김치 하나면 해결이니까요.
니맛 내맛이라고 해도 양념맛이라고 아끼지 않는 양념과 프로의 솜씨가 어우러지니 당연히 최고의 맛이겠죠
아무나 프로가 아니구나..하는 생각과 정성으로 양념을 버무렸을 그녀의 손을 생각해봤지요.
아름다운 프로의 솜씨로 담근 갓김치!!
프로는 정말 아름답습니다.

 

'맛맛맛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산 달래아구찜에서~  (2) 2009.05.25
인심좋은 의정부공원 야외소풍  (2) 2009.05.17
최고로 맛있는 여수갓김치~~  (4) 2009.05.09
편의점 샌드위치와 캔커피 무료~  (5) 2009.04.30
뼈해장국  (1) 2009.04.09
점심메뉴~ 돈가스  (6) 2009.04.03
Posted by 이그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5.09 0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2009.05.09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9.05.09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맛잇겠다...주말 잘 보내세요.

  4.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09.05.10 0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오
    진수성찬이 따로 없습니다.
    정말 쬐끔이라 보내놓고도 왜그리 송구한죠..
    급히 한군데 더 추가하는 바람에 그만...
    언니 입맛에 맞으셨다니 다행입니다.
    배시시`~~
    담주에 고향갑니다.
    댕겨와서 뵈용~~